바로가기

주메뉴

강의사진
  • 주제분류
    공학 >컴퓨터ㆍ통신 >정보통신공학
  • 강의학기
    2014년 1학기
  • 조회수
    4,960
  • 평점
    5/5.0 (1)
흔히 로봇은 우리가 시키는 일을 빠르고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창의력과는 거리가 먼 정확하고 결점없는 ‘기계’라고 생각한다. 이러한 기대에 어긋나는 로봇은 영화속에나 나올 법한 무시무시한 재앙을 가져올 것이라고 이야기하기도 한다. 애니메이션, 연기에서부터 재즈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배경을 가진 로봇공학자 가이 호프만의 ‘몸으로 생각하는’ 로봇들은 이러한 일반적인 가정에 의문을 제기한다. 그의 로봇들은 덜 계획적이고, 더 즉흥적이며, 새로운 시도를 좋아하고 이 과정에서 가끔 실수를 하기도 한다. 그는 사실 사람들이 선호하는 로봇들은 바로 이러한 로봇들이며, 이들이 가정, 직장, 학교와 병원들에 더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다고 주장한다. 기술은 항상 완벽함을 추구해야 할까? 오히려 약간은 부족해 보이는 기술을 통해 우리는 인간의 본성을 보다 더 제대로 이해할 수 있게 되지 않을까? 가이 호프만이 인간과 로봇이 ‘듀엣’이 되어 함께 만들어가는 세상을 이야기한다.
[SBS 서울디지털포럼 2014] 우리는 실수하는 로봇을 원한다?
배속
  • 이전차시
  • 다음차시

차시별 강의

PDF VIDEO SWF AUDIO DOC AX
1. 비디오 [SBS 서울디지털포럼 2014] 우리는 실수하는 로봇을 원한다? 흔히 로봇은 우리가 시키는 일을 빠르고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창의력과는 거리가 먼 정확하고 결점없는 ‘기계’라고 생각한다. 이러한 기대에 어긋나는 로봇은 영화속에나 나올 법한 무시무시한 재앙을 가져올 것이라고 이야기하기도 한다. 애니메이션, 연기에서부터 재즈음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배경을 가진 로봇공학자 가이 호프만의 ‘몸으로 생각하는’ 로봇들은 이러한 일반적인 가정에 의문을 제기한다. 그의 로봇들은 덜 계획적이고, 더 즉흥적이며, 새로운 시도를 좋아하고 이 과정에서 가끔 실수를 하기도 한다. 그는 사실 사람들이 선호하는 로봇들은 바로 이러한 로봇들이며, 이들이 가정, 직장, 학교와 병원들에 더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다고 주장한다. 기술은 항상 완벽함을 추구해야 할까? 오히려 약간은 부족해 보이는 기술을 통해 우리는 인간의 본성을 보다 더 제대로 이해할 수 있게 되지 않을까? 가이 호프만이 인간과 로봇이 ‘듀엣’이 되어 함께 만들어가는 세상을 이야기한다. URL script

연관 자료

loading..

사용자 의견

강의 평가를 위해서는 로그인 해주세요.

이용방법

  • 비디오 강의 이용시 필요한 프로그램 [바로가기]


    ※ 강의별로 교수님의 사정에 따라 전체 차시 중 일부 차시만 공개되는 경우가 있으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이용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