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주메뉴

겸재 정선과 단원 김홍도 ― 강원 강연

  • 한국연구재단
  • 이태호
  • 강의담기
  • 오류접수
  • 이용안내
강의사진
  • 주제분류
    예술ㆍ체육 >미술ㆍ조형 >동양화학
  • 등록일자
    2012.12.14
  • 조회수
    3,565
  • 평점
    2.5/5.0 (2)
겸재와 단원은 각각 영조와 정조 시기 조선적 문예부흥의 중심에 섰던 화가이다.



겸재는 대상을 과장하며 마음에 기억된 조선 땅을 그렸던 데 비해, 단원은 실경사생을 통해 대상을 닮게 묘사했다. 겸재는 가슴에 품은 이상에서, 단원은 눈앞의 현실에서 진경산수를 모색한 셈이다.



이는 영조에서 정조 시절로 문화지형의 변화이기도 하고, 두 작가가 한국산수화의 고전적 전형을 완성하였음을 보여준다.
겸재 정선과 단원 김홍도 1부
배속
  • 이전차시
  • 다음차시

연관 자료

loading..

사용자 의견

강의 평가를 위해서는 로그인 해주세요.

이용방법

  • 강의 이용시 필요한 프로그램 [바로가기]



    ※ 강의별로 교수님의 사정에 따라 전체 차시 중 일부 차시만 공개되는 경우가 있으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이용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