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주메뉴

혁명과 파리의 도시, 파리(Paris) - 역사편 -

  • 한국연구재단
  • 주명철
  • 강의담기
  • 오류접수
  • 이용안내
강의사진
  • 주제분류
    인문과학 >인문과학기타 >프랑스학
  • 등록일자
    2018.04.02
  • 조회수
    1,393
  •  
지적인 여행인 위한 도시 인문학, 혁명과 예술의 도시 파리(Paris)
혁명과 시민, 피플파워, ‘바스티유 광장’
배속
  • 이전차시
  • 다음차시

차시별 강의

PDF VIDEO SWF AUDIO DOC AX
1. 혁명과 시민, 피플파워, ‘바스티유 광장’ 1789년, 시민들이 무기를 들고 바스티유로 달려 간 프랑스 혁명부터 1968년 5월 혁명까지. 시민의 주도아래 혁명이 일어나는 주 무대였던 파리. 문화예술의 도시 이전에 혁명의 도시였던 파리를 짐작케 하는 곳곳의 광장들, 그 뒤에 숨겨진 이야기를 들어본다. URL
2. 파리의 하늘 아래 센 강은 흐른다 파리의 발상지 ‘시테섬’! 그 시테섬 주변을 흐르는 센 강. 센 강은 어떻게 파리의 상징이 되었을까? 흐르는 강물을 따라 파리의 예술, 역사와 궤적을 같이 한 30여개가 넘는 센 강의 다리는 세계문화유산으로도 등재되어 있는데... 다리 위만 걸어도 파리의 근, 현대사와 파리지엔의 흔적이 발끝에 전해져 오는 ‘센 강, 그리고 센 강의 다리’를 살펴본다. URL
3. 화려한 시작, 꿈같은 몰락, ‘베르사유 궁전’ 파리의 남서쪽에 자리 잡은 베르사유 궁전. 원래는 별장이었던 곳을 루이 14세 때 대궁전으로 증축했다. 루이 14세의 막강한 권력아래 50년이라는 긴 공사기간에 걸쳐 국민의 피와 땀으로 재탄생한 베르사유 궁전. 정원 쪽에 있는 거울의 방과 마리 앙투아네트가 사랑했다는 정원 등은 당시 프랑스 귀족들의 화려한 삶을 보여주는 베르사유 궁전으로 떠나본다. URL

연관 자료

loading..

사용자 의견

강의 평가를 위해서는 로그인 해주세요.

이용방법

  • 플래쉬 유형 강의 이용시 필요한 프로그램 [바로가기]


    ※ 강의별로 교수님의 사정에 따라 전체 차시 중 일부 차시만 공개되는 경우가 있으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이용조건